이미지명

시장소식

Home 열린마당 시장소식
광양 전통시장 활성화 통해 실물경제 살린다
관리자 조회수:786
2016-07-20 02:44:49
광양시는 전통시장 활성화를 통해 지역 실물경제를 회복시킬 방침이다. 전통시장 특성화 사업 추진을 위한 토론회가 지난달 28일 광양읍 광양5일시장 회의실에서 열렸다. /광양시 제공
광양시가 전통시장 활성화와 지역 실물경제를 회복시키기 위해 힘찬 발걸음을 내딛고 있다.

1일 광양시에 따르면 연초부터 전통시장 경영 전문가를 초빙해 지역 6개 전통시장 상인회장을 비롯한 임원진과 2회에 걸친 간담회를 갖고 전통시장 활성화 지원사업에 대한 설명과 상인들의 점포운영의 문제점, 앞으로의 개선방향 등에 대해 격의 없는 대화를 나눴다.

지난달 28일에는 광양읍 광양5일시장 회의실에서 전통시장 특성화 사업 추진을 위한 토론회도 진행했다.

‘전통시장 진단과 중장기 발전방향’이란 주제로 열린 이날 토론회에서는 광양전통시장 실태평가와 특성화 방안, 전통시장 미래형 조직구성, 전통시장 지원정책 동향, 공설시장 최적화 방안 등에 대해 열띤 토론이 이어졌다.

또 오는 2021년까지 향후 5년간 연동계획으로 운영하는 전통시장 특성화 중장기 계획의 일환으로 올해 초 광양5일시장은 문화관광형시장으로, 중마시장은 골목형시장으로 육성하기 위해 중소기업청에 공모사업을 신청했다.

두 시장 모두 공모사업에 선정되면 광양5일시장에는 3년간 국비 9억원을 포함한 18억원, 중마시장에는 국비 3억원을 포함한 6억원이 투입돼 시장 특성에 맞는 레시피 개발, 시민과 함께하는 프로그램 운영 등 먹거리, 살거리, 즐길거리, 볼거리 등이 풍성한 특색 있는 전통시장으로 거듭날 전망이다.

이외에도 올해 광양5일시장과 옥곡5일시장은 아케이드 설치사업이 마무리되고 진상5일시장과 광양매일시장 활성화를 위한 현대화 사업이 추진된다.

광영상설시장은 매장과 주차장을 확장, 이용객의 불편을 해소할 계획이다.

광양시 조춘규 지역경제과장은 “전통시장을 활성화시키기 위해 자립기반을 구축하고 상인 마인드를 함양시키는 것은 물론 전남도립미술관 관광객과 LF스퀘어 쇼핑객 1만명을 전통시장으로 유치하는 등 문화예술과 관광이 연계되도록 노력하겠다”며 “올해 기반시설 확충을 마무리하고 내년부터 성과를 거둬 지역 실물경제를 활성화시킬 것”이라고 말했다./광양=허선식 기자


광양=허선식 기자     

댓글[0]

열기 닫기

문자 보내기